폐관 수련중입니다만.. 힘드네요..

열심히 Blazor 파고 있는 중인데, 생소한 것들이 많아서

중간 중간에 공부하고 넘어 가야될 게 좀 많네요.

그동안 너무 닷넷을 너무 띄엄띄엄 봤구나… 싶습니다

EF Core 그거 왜 써? 그냥 그때그때 접속해서 쿼리넣고 실행하면 되지.

이런 생각으로 EF하고도 멀리 떨어져 지내오다보니, 그것도 공부해야 하고요…

(EF 공부할게 생각보다 많네요 ㄷㄷㄷㄷㄷ)

Blazor에 나오는 생소한 키워드도 외워놔야 하고 (많이 쓰다보면 외워지겠지만ㅠㅠ)

Server / Client 프로젝트는 왜 나눠지는 것인가부터 해서 컨트롤러는 여기있고… 모델은 또 어디있고…

페이지는 또 어디있고… 왔다리갔다리 정신없네요

폐관수련 한 1년은 더 해야될거 같은 기분입니다ㅎㅎㅎㅎ

좋아요 1

boiler plate 추천합니다. document 도 제공하고 엄청 빡시긴 하지만 따라해서 50% 자기것으로 만들어도 성공하는것 같습니다.
blazor-wasm-boilerplate

좋아요 2

일단 기본 정석대로 진행하는 Tutorial을 반복적으로 학습한 뒤에
프레임워크든 뭐든 이용해볼 생각입니다…
워낙 기본기가 약한지라 정석부터 익혀놓는 것이 좋을거 같아서요 :rofl:
조언 감사합니다

좋아요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