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계적인 개발을 위한 문서등에는 무엇무엇이 있고 어떤식으로 만들까요?

사실 제가 다녔던 회사들이 체계적인곳이 거의 없다보니 이런류의 문서에 매우 취약합니다.
나름 만든다고 만들긴 하는데.
사실 WBS말고는 항상 애매하더라고요.
만들어야 하는걸 아는 문서는 요구사항 정리와 설계, WBS 정도인데.
이것들도 무엇무엇이 필요하고 어떤식으로 만드는것이 좋을지 항상 고민 합니다.
어느정도 규모있는 회사 경험이 있으신분이 이런 내용을 올려주시면 저한테 많이 아닌 여러 사람들한테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을 하는데요.
어떨까요?

부연 설명을 하자면 제가 다녔던 회사들이 좀 저런 이유가 제가 하는일의 특수성에 기인합니다.
동영상쪽으로만 특화 된 개발자라 국내에 제대로 된 회사가 몇 없습니다.

좋아요 5

정답이 없는 문제인 것 같습니다. 하지만 경험 상으로 볼 때 결국 일을 하는 것은 사람이니, 사람의 인지 범위를 초과하지 않는 선에서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노력을 하는 것이 가장 필요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WBS니 간트차트니 하는 것들은 결국 관리자의 입장과 인지 범위 내에서 일을 자른 표현이라고 생각하고요.)

형식에 얽매이는 것 보다는, 혼자 - 또는 - 적은 인원으로도 할 수 있는 WTD (Work-to-do) 리스트 관리나 칸반 보드 관리를 기반으로 일감 관리를 해나가보는 것도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적어도 이런 백데이터들이 있어야 문서를 쓰기에도, 빌드를 자동화하기에도, 그리고 팀 문화를 만들기에도 용이하지 않을까 하는 의견을 드려봅니다.

아, 덧붙이자면 이건 실무에서 일하는 엔지니어의 관점에서 드려본 의견이고, 매니징 관점에서는 전혀 다르게 접근해야 할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좋아요 2

조언 감사드립니다.
지금도 문서하나 만들고 있는데. 요구사항 + 모듈 정리 + 개발기간 을 정리하고 있는데.
원래 각각으로 해야할 문서를 짧은 기간으로 인해 하나로 퉁치다 보니 좀 짜증이 나는 상황입니다.
좀 더 여기저기 검색도 하고 해서 정리를 좀 해야 할 듯 하네요.
말씀하신 WTD, 칸반관리 등은 좀 더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좋아요 3

체계적인 개발 문서라는 건 결국 개발이 체계적으로 이루어져야 의미가 있지 않을까 싶어욤.
체계적인 개발 프로세스를 갖춘다면 해당 프로세스 마다 필요한 문서들이 있을 거구요.
각 프로세스에 적합한 문서 종류가 있을 거라 생각합니닷…
(그 문서의 종류는 결국 앞서 @rkttu 님이 언급하신 문서 종류들이 될 거구요.ㅇㅅㅇ/)

이미 그 체계가 존재하는데 문서가 부족,부실하다 라고 하신다면
@rkttu 님이 언급하신 형태의 문서들을 잘 조합하고 잘 접근할 수 있게 만드는 것이 결국 가장 근접한 답이 되지 않을까 합니닷 !ㅂ!

그래서 jira, conflence, github 의 project 등등의 툴에다가 말씀하신 문서들을 잘 조합해 정리하는 어떤가 싶어요.
(검색해보면 이런 툴들이 꽤 잘 나오는군요. 유료+ㅁ+! web hook 도 기본으로 지원하고… ㅋㅅㅋ)

물론 당연하게도 작업이 진행될 수록 문서도 쌓이게 되는데…

결국 이걸 어떻게 정리해서 잘 보관하고 다시 찾기 쉽게 만드느냐는
문서의 종류보다는 문서 작성과 보관/정리의 노하우에 달리지 않나 싶습니다.

써놓고 보니 하나도 도움 안 되는 말뿐이군요… ;ㅅ; 죄송…

좋아요 3

죄송하다뇨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최소한 시작 단계에서라도 문서화를 하면서 작업을 하려고 하는데.
그게 잘 안되네요. 체계적인 개발이라는게 당연한건데. 참 어려운것 같습니다.

좋아요 3